KSOI 페이스북 바로가기

뉴스

KSOI 보도자료

2018년 4월 정기여론조사 - 5. 국회공전 관련

작성일 : 2018-04-30

4월 국회 공전에 대한 평가

야당의 책임이 더 크다 57.7% VS 정부여당의 책임이 더 크다 29.5%”

 

여야가 4월 임시국회를 소집하였으나 방송법 개정, 금감원장 임명 및 드루킹 사건 공방 등으로 전혀 국회를 열리 못하고 있는 가운데, 4월 임시국회 공전에 대한 책임에 대하여 국민들은 야당의 책임이 크다는 인식이 높게 나타났다.

 

4월 국회 공전에 대한 평가에 대하여 정부 여당의 책임이 더 크다’ 10.6%, ‘양측 모두 책임이 있지만, 정부 여당의 책임이 크다’ 19.0%, ‘양측 모두 책임이 있지만, 야당의 책임이 크다’ 24.6%, ‘야당의 책임이 더 크다’ 33.1%, 모름/무응답 12.8%였다.

 


 

  

야당에 책임이 있다’(57.7%)는 응답은 연령별로 30(62.4%)40(75.1%), 지역별로 서울(66.5%)과 광주/전라(66.6%), 직업별로 블루칼라(63.4%)와 화이트칼라(65.7%), 정치이념성향별로 진보층(77.0%), 가구소득 500만원 이상(67.3%), 국정운영 긍정평가층(65.2%), 지지정당별로 더불어민주당 지지층(78.2%)과 정의당 지지층(66.2%)에서 높게 나타났다.

 

정부여당에 책임이 있다’(29.5%)는 응답은 연령별로 50(34.5%)60세 이상(38.1%), 지역별로 대전/세종/충청(35.8%)과 대구/경북(37.6%) 그리고 부산/울산/경남(39.4%), 직업별로 자영업(33.7%)과 무직/기타(43.1%), 정치이념성향별로 보수층(48.0%)과 중도층(35.3%), 가구소득 200만원 미만(35.0%), 국정운영 부정평가층(85.5%), 지지정당별로 자유한국당 지지층(75.5%)과 바른미래당 지지층(71.3%), 그리고 무당층(35.2%)에서 다소 높게 나타났다.

 

 

추경예산 처리 관련 의견공감도

지역경제 및 청년실업 해소를 위해 빨리 통과시켜야 47.1% 

VS 선심성 정책으로 선거 이후로 미뤄 통과시켜야 29.5% VS 추경 자체를 반대한다 13.9%”

 

정부가 군산, 통영 등 지역경제 위기 타개와 청년 일자리 대책의 일환으로 약 39천억원 규모의 추경예산안을 국회에 제출한 가운데, 추경처리와 관련하여 지역경제와 청년실업을 해소하기 위해 국회에서 통과시켜 빨리 지원해야 한다는 의견이 가장 높게 나타났다.

 

금번 추경예산 관련 의견공감도에서 지역경제와 청년실업이 더 어려워지기 전에 통과시켜 빨리 지원해야 한다’ 47.1%, ‘지방선거용 선심성 정책이므로 어려움이 있더라도 선거 이후로 미뤄 통과시켜야 한다’ 29.5%, ‘추경 자체를 반대한다’ 13.9%, 모름/무응답 9.5%였다.

 


 

추경에산을 빨리 통과시켜야 한다’(47.1%)는 응답은 연령별로 40(52.4%)50(52.8%), 지역별로 서울(53.0%)과 광주/전라(62.5%), 직업별로 블루칼라(54.3%), 정치이념성향별로 진보층(59.2%), 가구소득 500만원 이상(51.7%), 국정운영 긍정평가층(52.4%), 지지정당별로 더불어민주당 지지층(58.9%), 정의당 지지층(60.0%)에서 높게 나타났다.

 

반면, ‘선거 이후 미뤄 통과시켜야 한다’(29.5%) 응답은 연령별로 20(34.1%), 지역별로 대구/경북(35.5%), 직업별로 가정주부(36.9%)와 학생(40.4%), 정치이념성향별로 보수층(34.3%), 지지정당별로 자유한국당 지지층(39.0%), 바른미래당 지지층(41.9%)에서 다소 높게 나타났다.

 

추경자체를 반대한다’(13.9%)는 응답은 지역별로 대전/세종/충청(19.6%), 정치이념성향별로 보수층(20.7%), 국정운영 부정평가층(49.2%), 지지정당별로 자유한국당 지지층(31.5%)과 바른미래당 지지층(30.5%) 그리고 무당층(20.1%)에서 다소 높게 나타났다.

 

 

이번 여론조사는 한국사회여론연구소가 남북정상회담 및 지방선거와 관련해 마련한 4월 정례조사로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 남녀 1,018명을 대상으로 428~29일 이틀에 걸쳐 유무선 RDD(무선 79.8%, 유선 20.2%)전화면접조사 방식으로 실시했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수준이며, 응답률은 12.2%(유선전화면접 7.4%, 무선전화면접 14.6%). 20183월 말 기준 행정자치부 주민등록 인구를 기준으로 성, 지역, 연령별 가중치를 적용했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www.nesdc.go.kr) 한국사회여론연구소 홈페이지(www.ksoi.org)를 참조하면 된다.

 

Back To top